사고성재해, 산재요율
2017.1.16 월 22:08
> 뉴스 > 인터뷰 > 무재해 Recipe
       
㈜이테크 건설, 온라인 안전보건관리 시스템으로 협력업체 안전수준 개선
무재해 Recipe
2017년 01월 02일 (월)
   

위험성평가 및 원·하청 안전활동 피드백을 통해 위험요소 선제적 제거


스마트한 안전관리로 건설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곳이 있다. ㈜이테크건설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이테크건설은 특히 협력업체와 함께하는 안전관리로 정평이 나있는데 ‘온라인 안전보건관리 시스템(eHSE)’이 대표적인 예다.

‘eHSE’는 본사와 협력업체 간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해 체계적인 안전관리를 가능케 하는 시스템이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이테크건설에서는 본사에서 운영하는 ‘eHSE’시스템의 등록 ID를 협력업체들에게 배부하고 향후 2주 동안 진행될 공정에 대한 위험성평가 보고서를 온라인으로 제출토록 하고 있다.

협력업체들은 이 과정에서 제출한 위험성평가에 대한 내용에 관해 이테크건설로부터 구체적인 피드백을 받을 수 있다. 이테크건설과 협력업체들은 이를 토대로 앞으로 진행될 공정의 위험요소를 사전에 파악하고 선제적으로 제거해 나간다.

이 시스템은 시간 및 비용절감 효과와 함께, 전 공정에 대한 모니터링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체계적인 안전관리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이처럼 스마트한 안전관리를 꾸준히 개선하고 발전시키는 과정을 통해 ㈜이테크건설은 지난해 시공에 참여했던 대웅제약 오송cGMP공장을 무재해로 준공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 안전저널(http://www.anjunj.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산재 발생 보고의무 강화, 산업재
소규모 사업장 재해예방의 첨병…안
산업재해 은폐하면 형사처벌 받는다
영화 ‘라라랜드’와 장자의 제물론
올해도 반복됐던 ‘人災’와 ‘안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구로구 구로5동 대한산업안전협회 빌딩|Tel 02)860-7117|Fax 02)856-5217
사업자등록번호 : 130-82-07009|등록년월일 : 2009년 3월 10일|발행 편집인 : 김영기|인쇄인 : 이병동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영기
Copyright 2009 안전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njunj.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