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가상현실 안전체험으로 근로자 안전의식 제고
대우건설, 가상현실 안전체험으로 근로자 안전의식 제고
  • 승인 2018.05.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우건설이 미래 지향적 안전교육으로 건설업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대우건설 지축역 센트럴 푸르지오 현장(소장 권오정)은 현장 근로자들을 위한 가상현실(VR) 안전체험교육장을 운영하고 있다고 최근 밝혔다.

이곳 현장에서는 대우건설과 협력업체가 공동 개발한 VR안전교육 콘텐츠를 활용해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교육은 건설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추락, 전도, 낙하 등 작업 중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근로자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돼 있다. 이러한 VR안전교육을 통해 이곳 현장 근로자들은 작업 투입 전.후 다양한 안전사고를 직접 겪어 봄으로써 사고예방 방법 및 대처 방안을 선제적으로 학습해 나가고 있다.

권오정 소장은 “국내 안전시설 수준은 선진국과 큰 차이가 없다.  정부가 추진 중인 사망재해 감소를 위해서는 근로자들의 안전의식 수준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 판단했고, 참여형 교육이 가능한 VR안전교육을 선택했다”며 안전체험교육장 운영 배경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