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1회 ‘산업안전보건강조주간’ 성황리 개막
제51회 ‘산업안전보건강조주간’ 성황리 개막
  • 승인 2018.06.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全 안전보건인 힘모아 산재 사망사고 감소 위한 계기 마련

 

올해로 51회째를 맞는 산업안전보건강조주간 행사가 7월 2일 산업안전보건의 날 기념식을 시작으로 6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올해 강조주간행사는 ‘생명을 지키는 안전보건, 사람이 우선인 대한민국’을 슬로건으로 내걸고 전시회 및 세미나, 우수사례 발표대회 등이 다채롭게 진행된다. 특히 올해는 최근 정부가 중점을 두고 있는 산업재해 사망사고의 감축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강조주간 기간 동안 노‧사‧민‧정‧학의 안전관계자들이 적극 힘을 모은다.

2일부터 5일까지는 제36회 국제안전보건전시회가 개최된다. 올해는 170여개에 달하는 국내외 안전보건관련 업체가 참여해 630여개 부스의 규모로 2만여점에 달하는 최신 안전보건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전시회는 관람객의 편의와 전시효과 증진을 위해 ▲안전보호구/산업보건 ▲공정안전관리/가스안전 ▲연구실 안전관리 ▲스마트 안전 ▲방재산업 ▲산업안전 ▲공공서비스 등 7개관으로 구분해 운영된다.

2일부터 6일까지는 한국노총, 한국안전학회,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안전보건공단, 근로복지공단 등이 주관하는 세미나 및 우수사례 발표대회도 개최된다. 특히 대한산업안전협회는 4일 ‘Risk Engineering 소개 및 적용’ 세미나를 통해 ‘선진 화재 및 인명 안전기술 소개(NFPA 101)’, ‘RBPS(Risk Based Process Safety)’, 국제 표준과 RBT(Risk Based Thinking)등에 대해 발표한다. 이밖에도 올해 강조주간에서는 안전특집 강연회(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안전음악연극(행복을 찾아서), 안전보건 UCC 공모전, 대학(원)생 산업안전 퀴즈배틀, 외국인 노동자 안전퀴즈왕 선발대회 등 다양한 국민참여 행사도 마련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