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통신재난 관리실태 특별점검
과기정통부, 통신재난 관리실태 특별점검
  • 승인 2018.12.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점검 결과 반영해 통신재난 방지 및 수습대책 수립 계획

 

정부가 통신사업자를 대상으로 대대적인 통신시설 관리 실태 점검에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KT 통신구 화재사고를 계기로 12월 3일부터 19일까지 주요 통신시설, 통신구, IDC센터 등을 대상으로 재난안전관리 실태 긴급 점검을 실시한다고 최근 밝혔다. 점검에는 지역별 전파관리소장(10개소)을 중심으로 소방청, 통신‧소방분야 전문가 등이 참여한다.

이들은 중요 통신시설(A급~C급) 및 D급 통신시설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실시하는 한편, 통신재난으로 큰 피해가 날 수 있는 IDC센터 등 주요 시설도 면밀히 살펴볼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이번 점검을 통해 중요통신시설 등급분류의 적정성을 확인하고, 우회로 확보여부, 소방설비 현황 등을 파악해 연내 마련할 ‘통신재난 방지 및 수습대책(가칭)’수립에 활용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