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지자체 최초 ‘산업안전팀’ 구성
서울시, 지자체 최초 ‘산업안전팀’ 구성
  • 승인 2019.01.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위험 현장 실태조사 실시

서울시는 근로자 안전과 작업환경 개선을 전담하는 ‘산업안전팀’을 신설한다고 지난달 19일 밝혔다. 지방자치단체가 근로자 안전사고를 줄이기 위해 산업안전 전담부서를 설치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산업안전팀은 외부 산업안전전문가로 구성된다. 이들은 우선 시 산하 작업장 중 건설, 운전, 청소, 정비, 경비 등 안전사고 위험이 높은 5개 분야에 대한 안전 실태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실태조사를 바탕으로 작업장에서 준수해야 할 원칙 등을 가이드라인 형태로 산하기간에 배포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