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 평균연봉, 대기업 4100만원‧中企 2870만원
신입 평균연봉, 대기업 4100만원‧中企 2870만원
  • 연슬기 기자
  • 승인 2019.03.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연봉 격차가 여전히 좁혀지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올해 신입직 연봉이 확정된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4년제 대졸 신입직 초임을 조사한 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대기업 신입사원의 연봉은 평균 4100만원으로 집계됐다. 동일 기업의 지난해 신입직 연봉 평균 4070만원 보다 0.7% 인상된 수준이다.

중소기업 신입사원의 연봉은 평균 2870만원으로 동일기업의 지난해 신입직 연봉 평균(2820만원)보다 1.8% 인상된 수준으로 조사됐다. 여전히 1000만원 이상의 큰 격차를 보이고 있는 셈이다.

실제 지난해 대기업 신입직 평균연봉(4070만원) 대비 중기 신입직 평균연봉(2820만원)은 1250만원이 낮았으나, 올해는 1230만원 낮은 수준으로 집계돼 비슷한 수준이다.

대졸 신입직 평균 연봉이 가장 큰 업종은 ‘금융업’으로 올해 신입직 초임이 평균 4790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이는 지난해(4060만원) 보다 0.6% 인상된 수준이다. 이어 유통/무역 업종의 신입직 초임이 평균 4410만원으로 높았다. 유통/무역 업계도 지난해(4360만 원) 보다 신입직 평균연봉이 1.1% 인상된 것으로 조사됐다. 그 다음으로 올해 신입직 연봉이 높은 업계는 ▲석유화학/에너지(4360만원) ▲자동차/항공/운수(4130만원) ▲전기전자(4020만원) ▲식음료/외식(3980만원)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매출액 상위 500대 기업 중 129개 대기업과, 직원수 300명미만의 중소기업 중 144개사가 참여했다. 신입직 초임 기준은 4년 대졸 학력 신입직의 기본 상여금 포함, 인센티브 비포함을 기준으로 조사됐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 70 (대한산업안전협회 회관) 대한산업안전협회 빌딩
  • 대표전화 : 02-860-7114~5
  • 팩스 : 02)856-5217
  • 명칭 : 안전저널
  • 제호 : 안전저널
  • 등록번호 : 서울다08217(주간)
  • 등록일 : 2009-03-10
  • 발행일 : 2009-05-06
  • 발행인 : 윤양배
  • 편집인 : 윤양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보현
  • 안전저널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본지는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19 안전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ISSN 2636-0497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