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당국, ‘폭염119안전대책본부’ 가동
소방당국, ‘폭염119안전대책본부’ 가동
  • 김보현
  • 승인 2019.05.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열환자 대비 전국에 폭염 구급대 운영

벌써부터 전국 곳곳에서 폭염 주의보가 발효되는 가운데 소방당국이 폭염에 대한 선제적인 대책 마련에 나섰다.

소방청은 5월 20일부터 9월 30일까지 약 4개월 간 ‘소방 폭염 종합대책’을 시행하고 ‘폭염119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한다고 최근 밝혔다.

이에 따르면 폭염특보 발효 시 1~3단계별로 비상대책반을 꾸려 각 시·도와 실시간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소방력을 보강 배치하게 된다.

특히 전국 80%가 넘는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상태가 사흘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되는 ‘3단계’가 발령되면 소방청장 지휘 하에 가용 소방력이 총동원된다.

폭염으로 인한 온열 환자 발생에 대비해 전국 1만882명 규모의 119폭염구급대도 운영한다. 구급차에는 얼음 조끼·팩과 생리식염수, 소금, 물스프레이 등 폭염대응 구급물품이 비치된다.

응급의학 전문의로 구성된 소방청 중앙구급센터를 비롯한 전국의 구급센터에서는 온열질환 응급의료 지도·상담을 강화한다.

전국 219개 소방관서에는 ‘119무더위 쉼터’를 둔다. 이곳에서는 방문객의 건강 상태를 체크하고 온열 질환 예방법과 응급처치법을 안내한다.

소방청은 또 물놀이 활동이 증가하는 7~8월에 ‘여름철 119이동안전체험센터’도 운영한다. 물놀이 사망자가 발생했거나 발생할 위험이 높은 지역에 대한 점검과 함께 구급차를 전진 배치한다.

폭염 속 화재 진압과 구조·구급 활동을 펴는 소방대원들의 온열 질환 발생을 막기 위해 그늘막과 휴식버스 운영도 계획돼 있다.

김일수 소방청 119구조구급국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폭염 일수가 평년보다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바깥 활동 전 기상 예보를 확인하고 온열 질환 예방 행동요령을 숙지해 특보 발생 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 70 (대한산업안전협회 회관) 대한산업안전협회 빌딩
  • 대표전화 : 02-860-7114~5
  • 팩스 : 02)856-5217
  • 명칭 : 안전저널
  • 제호 : 안전저널
  • 등록번호 : 서울다08217(주간)
  • 등록일 : 2009-03-10
  • 발행일 : 2009-05-06
  • 발행인 : 윤양배
  • 편집인 : 윤양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보현
  • 안전저널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본지는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19 안전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ISSN 2636-0497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