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공사 계측관리 용역, 시공사에서 발주처 직접 발주로 변경
건설공사 계측관리 용역, 시공사에서 발주처 직접 발주로 변경
  • 김보현
  • 승인 2019.08.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부터 시행…안전시공과 사고예방 기대

시공사의 하도급 발주로 진행되던 계측관리가 앞으로는 발주처 직접 발주·관리 방식으로 변경된다.

서울시는 8월부터 공사에 포함시켜 발주해온 계측관리용역을 분리 발주한다고 지난달 3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건설공사에서의 계측은 계획·설계 단계에서부터 시공, 완공 후의 유지관리 단계에 이르기까지의 지반 움직임과 사용부재의 변형, 지하수 분포상태 등을 예측하고 평가하는 게 핵심이다. 안전한 시공과 품질관리, 유지관리를 위해 매우 중요한 부분인 셈이다. 그런데 그동안 시공사가 직접 계측업체를 선정하다보니 시공사와 업체 간 상호 견제가 어려웠고, 저가 하도계약으로 인해 품질이 떨어지는 문제가 지속 발생해 왔다는 게 시의 설명이다.

시는 이번 계측관리용역 분리 발주로 인해 계측 품질이 높아지고 보다 정확한 데이터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시는 건실한 계측 전문업체가 입찰에 참여할 수 있도록 업체와 참여 기술인 등에 대한 일정기준 충족여부를 판단하는 사업수행능력(PQ) 평가도 시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건설공사 계측관리용역 사업수행능력 세부평가기준’을 마련했다.

김학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계측관리는 건설공사의 안전 시공과 사고 예방을 위해 매우 중요한 과정”이라며 “시공사에서 관리해오던 계측관리를 발주처에서 직접 발주해 관리하게 되면 계측품질 향상에 큰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 70 (대한산업안전협회 회관) 대한산업안전협회 빌딩
  • 대표전화 : 02-860-7114~5
  • 팩스 : 02)856-5217
  • 명칭 : 안전저널
  • 제호 : 안전저널
  • 등록번호 : 서울다08217(주간)
  • 등록일 : 2009-03-10
  • 발행일 : 2009-05-06
  • 발행인 : 윤양배
  • 편집인 : 윤양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보현
  • 안전저널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본지는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19 안전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ISSN 2636-0497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