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재난사고 예방·대응능력 향상 위해 워크숍 개최
대구시, 재난사고 예방·대응능력 향상 위해 워크숍 개최
  • 승인 2018.1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각심 고취와 공감대 형성에 민관 協力

재난으로 인한 사고를 예방하고, 재난현장에 대한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대구광역시와 안전 유관기관들이 함께 모여 머리를 맞댔다.

대구시는 지난달 27일 오후 2시 프린스호텔 리젠시홀에서 ‘2018 재난안전분야 민관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 워크샵은 ▲재난안전 의식 함양을 통한 선제적 재난 예방 ▲재난현장에 대한 대응력 향상 ▲재난안전 인적네트워크 구축 등을 위한 대책 마련이 주된 목적이었다.

이 자리에는 재난관리 책임기관, 재난안전 단체, 다중이용시설 관계자 등 유관기관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재난 및 안전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경각심을 고취하는 등 ‘시민과 함께 만들어 가는 안전한 대구’를 조성할 것을 다짐했다.

대구시 관계자는 “최근 재난환경이 다변화 되면서 지진, 홍수, 폭염, 대형화재 등 대규모 복합재난이 언제 어디서 발생할 지 예측하기가 점점 더 어려워지면서 재난발생 시 효율적인 대처를 위한 유관기관과의 협업체계가 중요해지고 있다”라며 재난안전분야 민관협력 워크숍의 개최 배경을 설명했다.

이날 워크숍은 ▲재난분야 유공자 시상 ▲대구시 재난안전 주요성과 영상물 상영 ▲‘스마트 시대의 재난안전 관리방향’과 ‘2018 대구시 재난·트라우마 그리고 치유’를 주제로 하는 특별초청 강연 순으로 진행됐다.

최삼룡 대구시 재난안전실장은 “이번 워크숍을 계기로 재난안전분야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재난현장 대응력을 제고하기 위해 민관협력 체계를 구축하여, 시민이 행복한 안전도시로 만들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