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로자 평균 대출액 4076만원…29세 이하 대출증가율 40% 육박
근로자 평균 대출액 4076만원…29세 이하 대출증가율 40% 육박
  • 이예진 기자
  • 승인 2019.08.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터로 읽는 세상
지난 12일 통계청이 공개한 ‘2018년 일자리행정통계 임금근로자 부채’에 따르면 2018년 12월 31일 기준 우리나라 임금근로자가 은행 또는 비(非)은행으로부터 받은 대출 잔액(신용대출, 담보대출, 할부금융, 리스 등)의 평균값(대출 잔액의 합/전체 임금근로자 수)은 4076만원이었다. 1년 전(3795만원)보다 281만원(7.4%) 증가한 것이다.연령대별로 살펴보면 40대의 평균 대출액이 5958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는 30대(5301만원), 50대(4981만원), 60대(3252만원), 70세 이상(1450만원), 29세 이하(1093만원) 순으로 뒤를 이었다.임금근로자의 전년대비 은행 대출 증가율은 56.3%에 달했으며, 그 중 29세 이하 청년층(38.5%)에서 가장 크게 증가했다. 30대(14.6%)와 40대(5.0%), 50대(0.3%)도 대출 잔액이 전년 대비 늘어났다. 반면 70세 이상(-3.5%), 50대(-0.2%)에서는 줄어들었다.이번 통계는 일자리와 가계 부채 관련 정책에 필요한 기초 자료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처음 작성·공표됐다. 조사 대상은 2015년 인구총조사의 20% 표본가구에 거주하는 내국인으로 2017년 기준 일자리행정통계상 임금근로 일자리를 점유한 근로자다. 이미지 제공 : 뉴시스
 이미지 제공 : 뉴시스

지난 12일 통계청이 공개한 ‘2018년 일자리행정통계 임금근로자 부채’에 따르면 2018년 12월 31일 기준 우리나라 임금근로자가 은행 또는 비(非)은행으로부터 받은 대출 잔액(신용대출, 담보대출, 할부금융, 리스 등)의 평균값(대출 잔액의 합/전체 임금근로자 수)은 4076만원이었다. 1년 전(3795만원)보다 281만원(7.4%) 증가한 것이다.연령대별로 살펴보면 40대의 평균 대출액이 5958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는 30대(5301만원), 50대(4981만원), 60대(3252만원), 70세 이상(1450만원), 29세 이하(1093만원) 순으로 뒤를 이었다.임금근로자의 전년대비 은행 대출 증가율은 56.3%에 달했으며, 그 중 29세 이하 청년층(38.5%)에서 가장 크게 증가했다. 30대(14.6%)와 40대(5.0%), 50대(0.3%)도 대출 잔액이 전년 대비 늘어났다. 반면 70세 이상(-3.5%), 50대(-0.2%)에서는 줄어들었다.이번 통계는 일자리와 가계 부채 관련 정책에 필요한 기초 자료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처음 작성·공표됐다. 조사 대상은 2015년 인구총조사의 20% 표본가구에 거주하는 내국인으로 2017년 기준 일자리행정통계상 임금근로 일자리를 점유한 근로자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 70 (대한산업안전협회 회관) 대한산업안전협회 빌딩
  • 대표전화 : 02-860-7114~5
  • 팩스 : 02)856-5217
  • 명칭 : 안전저널
  • 제호 : 안전저널
  • 등록번호 : 서울다08217(주간)
  • 등록일 : 2009-03-10
  • 발행일 : 2009-05-06
  • 발행인 : 윤양배
  • 편집인 : 윤양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보현
  • 안전저널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본지는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19 안전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ISSN 2636-0497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