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버스에 음주측정관리 시스템 전면 도입
서울 버스에 음주측정관리 시스템 전면 도입
  • 김보현
  • 승인 2019.09.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가 버스 운전자의 음주운전을 근절하기 위해 팔을 걷어 붙였다.

시는 시내·마을버스를 대상으로 음주측정관리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지난 3일 밝혔다.

새로 도입되는 음주측정관리시스템은 ▲지문인식 등을 통한 본인여부 식별 ▲운전자의 음주측정 모습 촬영 ▲음주 적발 시 관리자에게 즉시 문자 메시지 전송 후 즉각적인 운행제한 조치 ▲ 음주측정 결과 웹 기반 자동 저장해 버스회사와 시에서 실시간 모니터링 등이다.

음주측정관리시스템은 시·서울특별시버스운송사업조합·전국버스공제조합과 협조해 추진된다.

시는 모든 시내버스회사(영업소 포함 총 139개소)에 오는 11월까지 설치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마을버스(총 142개소)는 내년 3월까지 설치 완료할 예정이다.

황보연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다수 시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버스 운전자의 음주운전은 결코 용납할 수 없다”며 “운전자와 버스회사의 노력과 더불어 음주운전을 근본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음주측정관리 시스템을 도입해 시민들의 교통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 70 (대한산업안전협회 회관) 대한산업안전협회 빌딩
  • 대표전화 : 02-860-7114~5
  • 팩스 : 02)856-5217
  • 명칭 : 안전저널
  • 제호 : 안전저널
  • 등록번호 : 서울다08217(주간)
  • 등록일 : 2009-03-10
  • 발행일 : 2009-05-06
  • 발행인 : 윤양배
  • 편집인 : 윤양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보현
  • 안전저널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본지는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 Copyright © 2019 안전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ISSN 2636-0497
ND소프트